“피부 좋아지는 법, 바르는 비타민C앰플의 효능”

관리자
2022-11-24
조회수 2492
겨울은 예민한 피부에 특히 힘든 계절입니다.

 

바깥에선 차갑고 건조한 바람에 피부는 빨갛게 거칠어지고, 

따뜻한 실내에선 수분을 빼앗겨 메마른 낙엽처럼 쩍쩍 갈라지곤 해요.

가뜩이나 컨디션도 엉망인데, 칙칙한 기미, 잡티에 마스크 자극과 트러블까지..

민감한 피부에겐 수난의 계절이죠.

 

환절기, 겨울철 복잡한 피부 고민을 한 방에 해결해 줄 아이템을 찾는다면?




기미 잡티제거, 2주 체감효과!




기미, 잡티, 주근깨 등 피부 색소침착은 자외선에 의한 피부자극에서 비롯됩니다.

세포 손상을 일으키는 자외선에 노출되면 피부는, 자외선을 막아줄 차단막을 만들어 피부 표면으로 올려보냅니다. 

바로 '멜라닌 색소' 입니다.






비타민C는 항산화 작용으로 자외선에 의한 활성산소를 제거합니다. 

색소침착의 첫 단계부터 방어작용을 하며, 피부 손상과 노화까지 예방해줍니다.

또한, 이미 자리 잡은 잡티와 기미에도 직접 작용함으로써 강력한 미백 효과를 발휘합니다.

거뭇해진 멜라닌을 밝게 환원시켜 옅어지게 하고, 

묵은 각질과 색소배출을 도와주어 짧은 사용만으로도 효과를 체감 할 수 있습니다. 

예방 효과에 머무는 일반 미백 화장품들과의 가장 큰 차이점입니다.





안티에이징 및 피부탄력, 주름개선, 보습까지




촉촉 탱탱한 피부의 비밀은 '콜라겐'에 있습니다.

콜라겐이란, 피부 세포를 탄탄하게 이어주는 단백질입니다. 

콜라겐이 부족해지면 피부는 탄력을 잃고, 쭈글쭈글 주름이 늘어납니다. 

약해진 피부 장벽으로 수분은 빠져나가고 외부 자극에 피부는 더욱 약해지는 악순환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콜라겐은 먹거나 바르기도 합니다. 하지만, 분자량이 커서 그대로 흡수되긴 어려운 성분입니다. 

피부 속을 탄탄하게 채워주려면, 피부 속에서 부지런히 생산되도록 돕는 것이 해결책입니다. 

비타민C는 콜라겐 재생을 촉진하여 촉촉 탱탱한 피부로 유지시켜 줍니다.





여드름 흉터 예방에도 좋은 비타민C




여드름 흉터는 진피층의 콜라겐이 손상되어 복구되지 않은 상태입니다.

비타민C는 손상된 피부의 회복을 돕고, 콜라겐 재생을 촉진시켜 여드름 후유증에도 도움을 줍니다. 

또한, 색소침착을 막아 맑고 깨끗한 피부를 되찾아줍니다. 

다만, 염증이 심하거나 덧난 상처가 있는 경우에는 낮은 산도(pH3~4)로 따끔따끔한 

자극을 줄 수 있어 주의해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타민C는 피부 만병통치약?




사실, ‘값비싼 기능성 화장품들에 기대해온 거의 모든 효과'를 비타민C는 이미 가지고 있습니다.

마치 기적 같은 아이템이 흔한 비타민C라니..

왠지 허무한 느낌도 듭니다만, 그런데 이런 점도 중요한 장점이기도 합니다.

비타민C는 오랜 세월 우리가 먹고 마셔왔고, 수많은 연구를 통해서 안전성과 효과가 충분히 입증된 확실한 성분이니까요.





왜? 모든 화장품에 비타민C를 넣지 않는 걸까?




비타민C의 막강한 효능은 초강력 항산화 작용에서 비롯됩니다.

항산화란, 세포 손상을 일으키고 기미 잡티를 만든 유해산소를 비타민C가 빼앗아감으로써 원상복구 시켜주는 작용을 말합니다.

대신, 산소를 뺏어온 비타민C 스스로는 장렬하게 산화되고 맙니다. 

잘라둔 과일이나 감자 표면의 비타민C가 공기중 산소를 흡수, 산화되여 갈색으로 변하는 현상과 같습니다.



<항산화력이 좋다 = 산화가 잘된다 = 산화되지 않는 제품은 효과가 없다?!>


비타민C는 빛/온도/공기 노출시 쉽게 산화, 갈변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비타민C인데 갈변이 없는 제품이라면? 효과 있는 순수 비타민C의 함량이 극히 낮거나, 

비타민C유도체를 사용한 경우로로 볼 수 있습니다.

비타민C는 몹시 예민하고 까다로운 성분이라, 일반 화장품에는 넣지 못합니다. 

밝고 따뜻한 조명 아래 진열되어 장기간 유통되어야 하니까요.





바르는 비타민C? 먹으면 되지 않을까?




비타민C가 체내에 머무는 시간은 단, 3시간!

입으로 섭취한 비타민C 한 알이 '소화 흡수되어 혈관을 타고 온몸을 돌고 돌아서 배출되기 전 3시간 이내에, 

요즘들어 부쩍 칙칙해진 눈 밑 기미까지 도달'해서 효과를 나타낼 확률은???

먹어도 좋지만, 필요한 부위에 직접 바르는 것이 더욱 효과적입니다.

바르는 비타민C앰플을 따로 챙겨야 할 이유입니다.







<예민한 피부도 안심, 저자극 순수 천연 비타민C앰플 ‘화도 네추럴C세럼’ 보러가기>

아세로라추출물68%

(순수 천연 비타민C 13%)

#흡수율/#효과/#저자극/#산뜻촉촉


2 0
Hwado Cosmetic
Slow Cosmetics Hwado